Search

조지아주 정부 “한인 상공인들의 업적 치하”


13일 추청사서 한인상의 공로 치하 결의안 전달식

조지아주가 애틀랜타 한인상공인들의 공로를 치하하는 결의안을 제정해 애틀랜타조지아한인상공회의소(회장 썬 박)에 전달했다.

지난 13일 오전 10시 주청사에서 열린 전달식에는 결의안 제정에 결정적인 역할을 한 페드로 마린 주하원의원(민주)이 참석해 썬 박 회장에게 결의안을 전했다. 마린 의원은 한인인 샘 박 주하원의원(민주)과 함께 이번 결의안(HR 1298) 제정을 주도했다.

결의안은 “한인상의가 조지아주 경제발전을 위한 정책 방안을 제시하는 한편 한인 비즈니스의 유기적인 협력체계를 구축하는 등 한인 경제 진흥을 위해 힘썼다”면서 “특히 코로나19 팬데믹 기간 방역에 힘을 기울여 커뮤니티에 공헌했다”고 밝혔다.

기사 전문: 조지아주 “한인 상공인들의 업적 치하” - 미국 애틀랜타 뉴스 Atlanta K

35 views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