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미주한인상공회의소총연합회 워크샵-“내년 미주 세계한상대회 성공시킬 것”


(애틀랜타=월드코리안신문) 이종환 기자= 미주한인상공회의소총연합회(회장 황병구)가 5월 13일부터 15일까지 조지아주 애틀랜타에서 2022년도 이사회, 정기 총회 및 워크샵을 개최했다. 2박 3일에 걸친 이 행사에는 미 전역 78개 지역상공회의소에서 온 임원 및 이사들과 차세대, 내빈 등 120명이 참가했다.

재외동포재단에서는 김성곤 이사장이 직접 방문했으며, 미주한인상공회의소총연합회와 MOU를 교환한 경상북도와 영주시에서도 관계자들을 파견해 관심을 보였다. 또 올해 11월 1일부터 3일까지 제20차 세계한상대회를 개최하는 울산시에서도 담당자들을 보내 미주지역 한인상공인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호소했다.

2박 3일 일정으로 열린 이 행사는 5월 13일 오후 7시 한인상공인 차세대들이 교류하는 이벤트로 막이 올랐다. ‘한인청소년 상공인의 길’을 주제로 열린 차세대 교류이벤트는 한인타운인 둘루스의 소네스타호텔에서 열렸다.

이 프로그램에는 청소업으로 성공신화를 쓴 애틀랜타의 박선근 한미우호협회 회장이 자신의 경험담을 소개하면서, 행복이라는 목표를 향한 스스로의 로드맵을 그리라고 강조했다.

기사 전문: “내년 미주 세계한상대회 성공시킬 것”… 미주한인상공회의소총연합회 워크샵 - 월드코리안뉴스 (worldkorean.net)

1 view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