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달라스 한인상공회, 미국시장 진출 ‘실크로드’ 열었다

한국수출기업지원센터(이하 한수원) 김동순 대표가 한국기업의 텍사스 시장 진출 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달라스를 방문했다.

한수원의 김동순 대표는 지난 12일(금)부터 일주일 동안 달라스 한인상공회(회장 김현겸)와 미팅을 통해 텍사스 시장에 대한 현황을 파악하고 한국 기업의 미국 진출을 위한 현실적인 방법을 모색했다.

김동순 대표는 “대한민국에는 우수한 기술력을 보유한 업체들이 많지만 해외 판로 확보에 어려움을 겪는다”면서 “한국 기업의 미국시장 진출을 위해 오랜시간 준비해 온 만큼 미국 현지 시장에 대한 정확한 조사가 필요하다”고 판단, 달라스를 방문했다.

달라스 한인상공회는 지난 10월 한국에서 열린 세계한상대회 참석차 한국을 방문했을 당시 한국수출기업지원센터와 상호 협력을 약속한 바 있다. 당시 양 기관은 ‘한국 기업의 미국시장 진출’ 공동의 목표를 세웠고 한달이 채 안된 시점에서 한수원 대표의 전격 방문이 실현됐다.

달라스 한인상공회는 김동순 대표와 함께 미국 수출입통관과 물류 시스템, 자유무역협정 등 국가간 수출입 절차부분에 대한 이해도를 높임과 동시에 제품 라벨링, 부동산, 디자인센터, 한인마켓 및 백화점 등을 방문, 현장을 직접 보고 배울수 있는 기회를 제공함으로써 한국과 미국을 잇는 새로운 21세기형 ‘실크로드’의 초석을 다졌다.

달라스 한인상공회, 미국시장 진출 ‘실크로드’ 열었다 (texasn.com)

57 views0 comments